Pleasure resort of Gleam™

니가 나를 너의 아내라는 이름을 가지게 만들었던 그날 이후로
단 한번, 단 한순간이라도 내가 행복하도록 만들어준 적 있느냐?
돈을 졸라 많이 벌어다줘서 돈독이 오르게 해준적이 있나?
너무너무 다정하게 대해줘서 닭살이 올라 대패질을 하게 해준적이 있나?

그도저도 아니면 밤에 힘이나 팍팍! 써써 심장마비로 응급실 실려가게 해줘본 적 있나?
집이랍시고 으리번쩍한데 살게해줘서 천날 만날 그 넓은 집구석 청소하고 허리뻐근하게 해줘본적 있나?
자신없으면 처가집에나 알랑방귀 뿡뿡~껴 장인장모 사랑이나 받았나?
땀 삐질 흘려가며 된장찌게에다 김치볶음에다 저녁밥상 다리부러지게 차려주면 입다물고 반찬타박 안하고 주는대로 먹기를 했냐?
나 살쪘다고 헬스 클럽 티켓이나 한장 끊어줘봤냐?
나 술마시고 싶을 때 하다못해 참이슬 한병이라도 사들고 손가락 빨며 같이 마시자고 닭살떨기를 해봤냐?
썰렁한 삼행시나 유머하나 건져서 낄낄대며 알려줄 때 아무생각 없이 그저 편하게 웃어주길했냐?
허구헌날 댕기던 국내외출장 다녀올 때 흔한 선물하나 던져줘봤냐?
각종 기념일에 하다못해 장미꽃 한송이라도 침대 옆에 놓아두길 했냐?
상가집가서 밤샘하며 고스톱쳐서 잃었는지 땄는지 보고까지는 안바래도 그나마 돈땃다고 짱깨라도 하나 시켜주며 미안한 마음표현하기나 했냐?
시집식구 대가족이랑 같이 부대끼고 사는 마누라 고생한다고 어깨나 토닥여줘 봤냐?
오늘 아침에 니네 엄마 아빠한테 문안인사 제대로 안했다고 성질부리고 나가면서 그러는 넌 울엄마 아빠한테 먼저 안부전화나 한번 해본적 있냐말이다!!!!

명절이나 생신때 니네집엔 온갖 비싼선물 바리바리 싸들고 봉투가 찢어지게 배추이파리 집어넣고 나는 며칠을 허리도 못펴고 찌짐 부치느라 노력봉사할때 처가집에다 꽁치 대가리라도 보내며 당신딸 우리집 하녀로 부리게해줘서 고맙다고 인사라도 했냐?

니가 나 꼬드겨 결혼 하자할때 니가 씨부렁거린 말 생각이나 나냐?
"세상 누구보다는 아니지만 내가 할 수있는 한 너를 행복하게 해줄께."
지랄떨구 자빠졌네...
지금 하는게 니가 할 수 있는 한계냐?
지나가는 개가 웃을 일이다 흐흥!!

왜 허구헌날 인상 찌그리고 공포 분위기 조성하면서
집안 썰렁하게 만들고 아들놈한테 어버이날 편지 받아보고 쪽 팔려 고개를 못들게 하냐?
너 그 편지 내용 기억나냐?

"엄마 아빠 제발 싸우지마세요. 나는 싸우는거 너무 싫어요. 엄마 아빠 사랑하며 사세요."
엄마 아빠의 아들 올림

그거 지네 담임 선생에게 검사 받느라고 보여줬단다.
어이고 쪽 팔려서 내가 고개를 못든다.
내가 돈을 펑펑쓰고 댕겨서 니가 내 통장 빵꾸난거 메꾸고 살도록 하길했냐?
한달 화장품값이 10만원이 넘어가는 내 친구들처럼 얼굴에 떡칠하느라 신제품 나오믄 기를쓰고 사재기를 했냐?
비싼옷 좋아해서 한벌에 기십만원하는거 사다놓기만 하고 안입고 처박아두길 했냐?
멍청해서 니가 어려운 말 하는거 못 알아들어 눈만 껌벅거리길 했냐?
유머감각 없어서 하루종일 있어봤자 웃을 일이 없게 만들길 했냐?
쭈그렁 할마시같이 하고 댕겨서 같이 나가면 쪽 팔리게 했냐?
술 친구해줄 주량도 안되서 대화할 분위기를 못맞추냐?

이거저거 다 필요없어!!!
"내가 글케 싫으면 이혼해 달라믄 되는데 왜 그건 죽어도 안해주냐 말이야!"
돌아댕기는 여자하나 제대로 못꼬셔 바람필 능력도 안되는 주제에....

From: 드림위즈 게시판 - 별난세상 별난유머

이런 소리 듯고 사면 안되겠지??
아직 결혼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해본적은 없지만...
경혼 하더라도 이런 소리 만큼은 듯지 않아야 겠다.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이지 않는 격려  (2) 2004.09.20
들어라 남편이라는 작자야  (4) 2004.09.17
어느 게임 원화가씨의 PC...  (0) 2004.09.14
블로그 복구했다.  (2) 2004.09.14

Comment +4


어느 게임 원화가씨의 PC란다..

OS - Windows 2000 Advanced Server
CPU - Xeon 3.2Ghz×2개
yperThreading - ON (OS상에서는 4CPU 취급)
메모리 - 8192MB (ECC Registered)
1GB-DIMM×4개 + 2GB-DIMM×2개
HDD - 2110GB (RAID 10)
Raptor나 180GXP등 , 합계 22대 RAID 카드는 Escalade
전원 - 계 2740W (UPS 접속)
연동 기동 방식에서 7대의 전원을 실장. (5대는 HDD 전용)
VGA - MillenniumG550+MillenniumG450
4멀티 디스플레이(4개의 모니터에 출력)
사운드 - Sound Blaster Audigy2 ZS
MP3 재생/게임용 스피커 8대(저음용 스피커 1)
capther - MTVX2004
쓸데없이 CPU 부하의 적은 capther 카드 TV 대신
모니터 - 21인치 CRT×3대/17인치 액정
트리니트론 튜브 ×2/diamond tron관/유리장 붙이고 액정
타블렛 - intuos-i900+intuos-i600
DUAL 타블렛 펜을 구사하는 일로 4화면에 대응
스캐너 - A3 플러스 /ES -8500( 1600dpi)
A3+끊어 범위를 읽어들일 수 있는 스캐너
프린터 - A3 노비 /1220c( 2400dpi)
흑백 출력이 자신있는 대형 프린터
정음 - 15dB 이하(플레이스테이션 2보다는 정인가 )
냉각 팬을 센서 제어 HDD는 스마드라로 방음 밀폐

내 컴도 괜찮다고 자부해왔는데..
새발에 피였다..

Comment +0

블로그 복구했다.

Diary2004.09.14 13:11
월요일에 0.93으로 업그레이드 하다 블로그 날려먹고...
오늘에서야 복구했다...;;

Config.php만 복구하면 되는거 였는데 멍청하게 디비까지 지워 버렸다. ㅠ.ㅠ
그래서 삽질하다 오늘에야 복구했다. ㅜ.ㅜ
Backup을 해뒀기에 망정이지 안그랬으면 완전히 날리뻔 했다..
Backup의 중요성을 새삼 느낀다.

Comment +2

출처 : 한빛네트워크(http://network.hanbitbook.co.kr/view.php?bi_id=971 )

내용보기..


조금 오래된 기사인데 오늘 다른 자료를 찾다가 우연히 발견하여 읽게 되었다.
나도 많은 책을 가지고 있지만 그중 대부분은 한번 훑어 보고 마는 경우가 많았다.
글의 필자가 적은 것 처럼 앞으로는 '세상에 못할 것은 없다'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는 습관과 노력을 아끼지 않아야 겠다.

Comment +2

  • Favicon of http://jowchung.oolim.net JWC 2004.09.09 18:23 신고

    열정을 굵고 짧지만, 끈기는 얇고 길죠..
    무슨일을 하든 열정과 끈기가 있으면 이룰 수 있습니다 :)

HDD 추가하다.

Diary2004.09.02 21:15
오늘 HardDiskDrive를 추가했다.



WesternDisital의 WD1600JB*2를 Striping RAID했당...
320GB가 나와야하는데... 298GB란다...ㅠ.ㅠ

어째든 기분 좋다 .ㅎㅎ

Comment +0